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현수, 대타로 출전했지만 '또 무안타'

기사 이미지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안타를 때려내지 못했다.

김현수는 27일 미국 플로리다주 새러소타의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1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전날 뉴욕 양키스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 안타를 치지 못했다. 김현수의 타율은 0.186에서 0.182(44타수 8안타)로 낮아졌다.

김현수는 13-7로 앞선 7회말 6번 지명타자 페드로 알바레스의 대타로 모습을 드러냈다. 1사 1루에서 상대 투수 앤서비 바바로를 상대로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김현수는 시범경기 대신 마이너리그 평가전에서 안타를 치며 타격감을 끌어올렸지만 아직 제 실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다.

볼티모어가 16-8로 승리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