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대 앞 공연장 v홀, 이젠 ‘하나투어 브이홀’로

기사 이미지

홍대 앞 공연장 레진코믹스 v홀이 ‘하나투어 브이홀’로 재탄생했다. 하나투어는 지난 21일 브이홀을 운영하는 브이엔터테인먼트와 브랜드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향후 3년간 브이홀의 대외적인 공식 명칭을 ‘하나투어 브이홀(Hanatour V-hall)로 정했다. 브이홀은 홍대 앞에서 명성 깊은 공연장이다. 서태지ㆍ이승환ㆍ크라잉넛 등 뮤지션도 무대에 오른 바 있다.

브이홀에서 진행되는 공연에 대한 티켓은 하나티켓(ticket.hanatour.com)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하나투어는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국 공연문화를 소개하는 프로모션도 전개할 예정이다.


백종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