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6호골 폭발, 토트넘 유로파 16강 탈락

기사 이미지

손흥민 6호골 폭발,


손흥민 6호골이 터졌다. 하지만 손흥민 6호골에도 소속팀 토트넘 핫스퍼는 유로파리그 16강전에서 탈락했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화이트 하트 레인에서 열린 유로파리그 16강 2차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0-2로 뒤진 후반 28분 수비수의 공을 가로챈 뒤 골까지 넣었다.

이날 손흥민은 풀타임 활약했고 후반 27분 상대 수비의 느슨한 플레이를 놓치지 않고 득점, 만회골을 기록했다. 전반 13분께 토트넘 수비수 벤 데이비스가 부상으로 물러나는 악재가 겹치면서 외려 원정팀 도르트문트가 기세를 올렸다. 선제득점도 도르트문트의 몫이었다. 전반 24분 공격수 피에르 오바메양이 오른발 슈팅으로 토트넘의 골망을 흔들었다. 도르트문트는 후반 25분 오바메양의 추가골이 터져 스코어를 2-0으로 벌렸다.

손흥민의 만회골은 후반 29분에 나왔다. 상대 수비수 네벤 수보티치가 수비 지역에서 컨트롤 실수로 볼을 놓치자 재빨리 가로챈 뒤 슈팅으로 연결해 골 네트를 흔들었다. 올 시즌 정규리그와 컵대회를 합쳐 손흥민의 6번째 골. 남은 시간 토트넘이 공세를 폈지만 추가득점에 실패했고, 도르트문트의 8강행이 확정됐다.

손흥민은 최종적으로 2개의 슈팅을 시도해 1골을 기록했다. 그리고 70%의 패스 성공률을 기록했다. 또 각각 1개의 드리블과 2태클을 기록했다. 영국 통계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 후 손흥민에게 6.6점의 평점을 부여했다. 후스코어드닷컴은 두 골을 터뜨린 도르트문트의 오바메양에게 7.9점으로 가장 높은 점수를 줬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