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국인 여성 합숙시키며 채팅 앱으로 성매매 알선 일당 검거

부산경찰청 생활안전과는 18일 외국인 여성을 고용해 채팅 앱으로 모은 손님을 상대로 성매매를 시킨 혐의(성매매 알선 등)로 A씨(28)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성매매를 한 카자흐스탄 여성 4명은 출입국관리사무소에 넘겼다.

A씨 등은 지난해 10월부터 최근까지 채팅 앱 등에 외국 여성의 나이와 성매매 요금을 올린 뒤 연락이 온 남성들과 외국인 여성들의 성매매를 알선한 뒤 7500만 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 등은 외국인 여성들을 해운대의 한 빌라에 합숙시키며 성매매를 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부산=위성욱 기자 w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