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양의 후예' 진구, 김지원에 "섹시 여배우인줄 알았더니 웬 꼬맹이가…"

 
기사 이미지

진구 김지원 [사진 김지원 인스타그램]

드라마 '태양의 후예'가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과거 김지원과 진구의 발언이 눈길을 끈다.

지난 16일, 김지원은 KBS2 '태양의 후예'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김지원은 "진구가 처음에 나를 보고 '내가 생각했던 윤명주가 아니다'라고 말했다"며 말문을 열였다.

김지원은 이어서 "진구가 '섹시한 여배우가 올 줄 알았는데 꼬맹이가 와서 놀랐다'고 했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진구는 "그래도 김지원가 얘기가 잘 통했다. 외모가 정말 귀여워서 현장에서 분위기가 좋더라. 나도 덕을 많이 봤다"고 답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김지원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