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추린 뉴스] 이모가 세 살 된 조카 발로 차 숨지게 해

경기도 김포경찰서는 세 살 된 조카를 학대해 숨지게 한 혐의로 한모(26·여)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한씨는 지난 15일 오후 4시쯤 김포시 통진읍에 있는 아파트에서 말을 듣지 않는다는 이유로 조카 A군의 배를 수차례 발로 걷어차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