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현정의 High-End World] 록키산맥의 절경과 어우러진 페어몬트 밴프 스프링 호텔

 

레이크 루이스의 카누

기사 이미지
 캐나다 앨버타의 로키 산맥 동쪽 비탈면에 자리한 밴프 국립공원(Banff National Park)은 다녀온 이라면 다시 방문하고 싶어하는 곳이다. 국립공원 전체가 유네스코 문화유산이자 수많은 호수와 늪·산, 대규모 빙하가 계절마다 다른 색깔로 아름다움을 뽐내기 때문이다. 하늘 바로 아래 펼쳐진 록키의 고봉 위를 덮은  만년설, 그리고 그 아래 펼쳐진 푸른 초원. 숨막히게 아름다운 자연과 깨끗한 공기를 들어마시는 순간부터 마음의 여유와 휴식을 가져온다.   
 
기사 이미지

밴프 국립공원에서 만난 야생곰


에메랄드 빛으로 반짝이는 레이크 루이스(Lake Louise), 모레인 호수(Lake Moraine), 밴프와 더불어 캐나다의 2대 국립공원인 인접한 재스퍼 국립공원(Jasper National Park)까지 느긋한 속도로 운전하면서 로키 산맥의 진수를 맛볼 수 있다. 운전 중 도로에서 무심히 쳐다보는 엘크와 눈이 마주치거나 다른 야생 동물들을 만날 수도 있다. 이런 풍경은 밴프에서 흔한 일이다.
 

록키와 하늘과 보우강, 그리고 밴프 스프링스

기사 이미지

이렇게 멋진 밴프에서도 ‘베스트 오브 베스트’는 페어몬트 밴프 스프링스(Fairmont Banff Springs Hotel)이다. 밴프의 역사가 녹아 있으며 키즈 프로그램을 포함한 다양한 레저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어 어른에서 아이까지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곳이다.
 

페어몬트 밴프 스프링스 전경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페어몬트 밴프 스프링스는 유럽의 성과 같은 고풍스러운 외관으로 ‘로키의 성채’라고도 불린다. 1888년 일반에 공개된 후 캐나다를 대표하는 명품 호텔로 손꼽히여 100년을 넘게 수많은 이들의 사람을 받아왔다. 마릴린 먼로, 킹 조지 6세와 엘리자베스 여왕, 스윙 재즈의 황금기를 이끈 베니 굿맨에 관한 에피소드도 전해진다.

연중 다양한 레포츠가 가능하지만 ‘겨울엔 휘슬러, 여름엔 밴프’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하이킹, 낚시, 래프팅, 승마, 골프 등 여름 동안 즐길 수 있는 레저가 수없이 많다.

특히 27홀 챔피언십 골프 코스가 가장 인기있다. 밴프 스프링스의 멋진 골프 코스는 어떤 방향에서 보더라도 눈을 때기 어려운 아름다운 전경과 장엄한 레이아웃을 제공한다.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풍경은 아마추어와 프로 모두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홀 디자인에서 산으로 둘러싸인 환상적인 경관까지 모든 면에서 유혹적이다. 1928년 만들어진 오리지널 18홀은 눈 덮인 설퍼산(Mount Sulphur)과 런들산(Mount Rundle) 아래 보우강(Bow River)을 따라 이어진다. 1989년 인근에 9홀을 보충하여 27홀의 챔피언십 코스가 완성되었다. 헤리티지 골프 익스피리언스는 밴프 골프 코스를 처음 지은 1930년대 분위기로, 요청이 있을 시에는 나무로 만들어진 30년대의 골프 클럽을 사용할 수도 있다.

밴프 스프링스에는 가족 여행객을 위해 모든 연령층의 아동에 적합한 프로그램을 갖추고 있다. 연령에 따라 볼링, 로키 리프트 투어, 곤돌라, 승마, 래프팅, 낚시 등을 즐길 수 있다. 매일 새로운 모험을 제공하는 키즈 클럽과 네온 자외선 볼링을 경험하는 볼링 & 엔터테인먼트 센터가 가족들의 여흥을 돋운다.
 

에메랄드 빛 레이크 루이스

기사 이미지
보우강, 레이크 루이스에서 카약을 타고 밴프 국립공원과 빅토리아 빙하의 장엄함을 감상하는 프로그램도 있다. 활동이 많은 레저를 그다지 즐기지 않는 여행객이라면 호텔에서의 휴식과 함께 빙하 투어 정도를 즐기는 것이 가장 무난하다. 혹은 이 지역 스토니 인디언 말로 ‘영혼의 호수’라는 뜻을 지닌 미네완카 호수(Lake Minewanka)에서 보트 크루즈를 즐겨도 좋다. 주변의 산과 나무가 물 속에 투명하게 비치는 미네완카 호수는 인디언의 전설이 더해져 그 매력이 더하다.

골프나 야외 활동으로 땀을 흘렸다면 캐나다 5대 스파로 불리는 밴프 스프링스의 스파에서 휴식을 취하며 힐링 여행을 마무리하는 것도 추천한다.
 
다양한 레저 활동과 여유롭고 빼어난 자연환경, 최고의 호텔과 어린이를 위한 프로그램까지 밴프 스프링스는 가족을 위한 종합 선물 상자 같은 최고의 여행지이다.
 
 
 



    기사 이미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