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정호, 걸그룹 티아라 멤버 효민과 열애…강정호 "친구 사이"

기사 이미지

메이저리거 강정호와 걸그룹 티아라의 멤버 효민이 3개월째 열애 중이다.


메이저리거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와 걸그룹 멤버 티아라 효민(27)이 3개월째 열애중이다.
 
일간스포츠는 14일 강정호가 효민과 3개월째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둘의 인연은 지난해 9월 피츠버그 시구 행사에서 시작됐다. 지난해 피츠버그 유니폼을 입은 강정호는 한창 활약하며 주목을 받았다. 그 때 강정호를 위한 시구 응원단이 결성됐고 강정호가 추천한 시구자는 효민이었다. 강정호는 미국 진출 전부터 효민과 친분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효민은 9월 11일 강정호를 만나기 위해 출국했고, 12일 경기부터 강정호 응원에 나선다. 그리고 14일 시구자로 피츠버그 홈구장인 PNC 파크를 찾았다. 14일 시구 행사가 끝났지만 효민은 16일까지 미국에 머물렀고, 매니저 한 명만 남겨둔 채 17일에서야 귀국했다. 그 기간 두 사람은 우정 이상의 감정을 느낀 것으로 전해진다. 경기가 없는 날에는 관광도 함께 하고 식사도 같이 했다.
 
하지만 효민의 귀국 뒤 강정호는 무릎 내측 인대가 파열되는 큰 부상을 당했다. 그대로 시즌을 마감했고 재활을 위해 귀국은 포기했다.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강정호가 재활에 힘들어 할 때 효민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와 문자, 전화통화로 힘이 돼 줬고, 올해 1월부터 친한 오빠 동생에서 연인 사이로 관계로 발전했다.
 
강정호의 에이전트사인 옥타곤 관계자는 "사실 무근이다. 구체적인 증거가 없는 일방적인 내용이다. 강정호도 이 소식을 듣고 당황했다. 효민과 친한 친구 사이일 뿐"이라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