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그널 결말 조진웅 김혜수와 껍데기 집 데이트…“껍데기 싫어하냐?”

기사 이미지

시그널 결말 조진웅


시그널 결말이 화제다. 시그널 결말 조진웅은 김혜수를 데리고 첫 데이트부터 껍데기 집을 방문했다. 시그널 조진웅 김혜수에게 “껍데기 싫어하냐?”라고 물었고, 김혜수는 괜찮다면서 껍데기 단골집에 대해 궁금해했다.

이날 시그널 조진웅이 김혜수 이제훈과 한자리에 모였다. 시그널 조진웅 김혜수 이제훈이 한 앵글에 들어온 것은 처음이다.

시그널 결말 조진웅 지난 12일 방송된 tvN 드라마 '시그널' 최종회에서는 바뀐 과거로 인해 현재의 모든 것이 변화된 모습이 그려졌다. 장기미제사건팀은 아예 사라졌고, 형사들은 이제훈을 기억조차 못했다. 변함 없는 사실은 시그널 조진웅이 여전히 실종상태다.

혼란스러운 이제훈은 결국 조진웅의 흔적을 찾아 움직였고, 이 과정에서 2000년 당시 바뀐 과거로 인해 목숨을 건지게 된 이재한과 껍데기집에서 첫 번째 데이트를 즐기는 김혜수의 모습이 시간을 초월해 화면 속에 겹쳐졌다.

물론 모두가 알다시피 현실 공간은 아니었지만 세 사람이 모인 장면은 시청자를 뭉클케 했다. 그토록 원했던 껍데기집 쓰리샷이었기 때문이다. 

시그널은 무전을 통해 현재와 과거의 형사들이 미제 사건을 다시 파헤치는 내용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