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1년에 단 한 차례…탱탱한 개불이요

기사 이미지

10일 전남 강진군 신전면 사초리 앞바다 복섬에서 주민들이 개불을 잡고 있다. 이 섬의 개불잡이는 일 년에 한 차례 허용된다. 개불은 단맛이 나고 탄력이 있어 쫄깃쫄깃해 지역 특산품으로 인기가 높다.

프리랜서 오종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