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기억' 박진희, 출산 후에도 변함없는 몸매…"덜 먹고 운동했다"

기사 이미지

배우 박진희가 몸매 관리 비결로 운동을 꼽았다.

10일 오후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 디노체컨벤션에서 열린 tvN 10주년 특별기획 금토 드라마 ‘기억’ 제작발표회에는 박찬홍 감독, 이성민, 김지수, 박진희, 이준호, 윤소희, 이기우 등이 참석했다.

출산 후 첫 복귀작으로 ‘기억’을 선택한 박진희는 “출산한 지 1년 6개월 됐다. 4~5달 만에 출산 전과 똑같이 나오는 배우들 보면서 ‘대단하다, 부럽다’고 생각했다. 불가능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대단하신 분들이다”고 말했다.

이어 박진희는 “덜 먹고 운동했다. 그리고 아이를 키우면서 삼시세끼를 다 못챙겨 먹는데 오히려 도움이 됐던 것 같다”고 밝혔다.

‘기억’은 알츠하이머를 선고받은 로펌 변호사 박태석이 남은 인생 전부를 걸고 펼치는 마지막 변론기이자, 가슴 뜨거운 가족애를 담았다. 박진희는 극중에서 박태석(이성민)의 전처이자 현직 판사인 나은선 역을 맡았다.

'기억'은 '시그널' 후속으로 오는 18일 오후 8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