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추신수,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서 첫 1번 출전…2타수 무안타

기사 이미지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4). [사진 중앙포토]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4)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처음으로 1번타자로 출전했지만 안타를 때리지 못했다.

추신수는 10일 미국 애리조나주 굿이어 볼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시범경기에 1번타자·우익수로 선발 출전, 2타수 무안타·1볼넷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앞서 치른 4차례의 시범경기에서는 모두 2번 타자로 경기에 나섰다.

추신수는 1회 초 첫 대결에서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출루했다. 그러나 이안 데스몬드의 우전 안타 때 3루까지 달리다가 아웃됐다. 팀이 1-0으로 리드한 3회 초에는 2루수 땅볼로 물러났고, 5회 초에는 좌익수 뜬공을 아웃됐다.

추신수는 팀이 3-0으로 앞선 5회 말 수비 때 라이언 코델과 교체됐다. 무안타에 그친 추신수의 시범경기 타율은 0.333에서 0.273(11타수 3안타)으로 떨어졌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