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펀드, 농·수·축협 단위 조합서도 팔아요

   앞으로 지역 농·수·축협 단위조합에서도 펀드에 가입할 수 있게 된다.

 금융위원회는 농·어민들의 자산관리 기회를 넓혀주기 위해 올해 2분기부터 농·수·축협 단위조합 등 상호금융기관의 펀드 판매를 선별적으로 허용하기로 했다고 9일 발표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이날 대전 서구 캐피탈타워에서 ‘찾아가는 금융신문고’ 간담회를 열고 지역 금융 실무자와 전문가들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과제를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3분기에 발표할 지역금융발전전략 수립에 앞서 지역금융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과제를 발굴하려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상호금융기관의 펀드 판매는 농협이 요청했다. 그동안 금융소비자 보호를 이유로 지역 상호금융기관에는 펀드 판매를 허용하지 않았다. 지방은행협의회는 주택청약종합저축을 판매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했고, 금융위는 관계부처와 협의를 거쳐 판매 허용을 추진하기로 했다. 다만 지역 상호금융기관의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판매는 해당 금융기관의 인적·물적 준비가 충분한지를 신중히 검토한 뒤 결정하기로 했다.

 금융위는 지역산업 활성화를 위해 지역별 창조경제혁신센터를 지역금융의 메카로 육성하기로 했다. 창조경제혁신센터 내 파이낸스존을 활용해 지역 기업에 대한 크라우드펀딩 지원 체계를 안내하고, 중소·벤처기업이 혁신센터를 방문하는 것만으로 크라우드펀딩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서경호 기자 praxi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