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플랜코리아 동아ST, 서아프리카 기니에 상처치료제 등 의약품 전달 협약

기사 이미지

플랜코리아와 동아ST가 지난 2014년 에볼라 창궐로 고통받았던 서아프리카 기니에 의약품을 전달하기로 했다.
 
국제구호개발NGO 플랜코리아는 4일 동아ST 해외사업부 이종빈 전무와 플랜코리아 김병학 본부장을 비롯한 양기관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이날 플랜코리아 대회의실에서  ‘서아프리카 기니 소외지역 의료지원을 위한 의약품전달 후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기관은 서아프기카 기니에 상처치료제 도다나겔(Dodana Gel)’ 8000개를 지원할 예정이다.
의약품이 공급될 지역은 기니에서도 소외지역으로 꼽히는 남부 은제레코레(Nzerekore) 주 베일라(Beyla) 현 내 베일라(Beyla) 지역 등 9개 지역이다. 약품들은 이 지역에 위치한 10개의 중앙병원과, 117개 지역보건소를 비롯한 2382개의 지역보건활동가 그룹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동아ST 해외사업부 이종빈 전무는 “이번 협약은 해외 빈곤아동들이 생존, 발달, 보호에 관한 기본 권리를 누리며,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는 차원의 협약”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다른 아프리카 소외 지역에도 지속적인 의약품 전달할 수 있도록 플랜코리아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