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지원 ‘구르미그린달빛’ 출연 검토…박보검 차기작 여자 되나

기사 이미지

김지원 구르미그린달빛 박보검


김지원 ‘구르미그린달빛’ 출연 검토…박보검의 여자 되나

김지원이 '구르미그린달빛' 출연을 검토중이다.

4일 한 매체는 김지원이 KBS 2TV 새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극본 김민정,임예진·연출 김성윤)의 여주인공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김지원의 소속사와 ‘구르미’ 측이 이미 충분한 의견을 나눴고, 정식 계약을 앞두고 있다. 

‘구르미’의 관계자는 “김지원에게 출연 제안을 한 것이 맞다”며 “최종 결정만 남겨 둔 상황”이라고 전했다.

김지원은 최근 방송을 시작해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KBS 2TV 수목극 ‘태양의 후예’에서 여군 중위 윤명주 역을 맡아 연기력을 뽐내고 있다.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구르미그린달빛'은 조선후기 예악을 사랑한 천재군주, 효명세자를 모티브로 한 궁중 로맨스다. 박보검은 극 중 효명세자 역을, 김지원은 역적의 딸이지만 환관 신분으로 입궐한 후 왕세자, 김삿갓과 미묘한 관계에 놓이게 되는 홍라온 역을 맡는다. 현재 왕세자 역은 박보검으로 결정된 가운데 김삿갓 역을 맡을 배우는 아직 미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