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태원 회장 2년만에 SK(주) 등기이사 복귀

최태원 SK그룹회장이 지주사인 SK(주) 등기이사로 복귀한다.
기사 이미지

최태원 SK그룹 회장


재계에 따르면 SK(주)는 25일 이사회를 열고 다음달 주주총회에서 의결할 안건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 안건 중 최 회장의 등기이사 선임 건이 포함돼있다.

최 회장은 2014년 2월 대법원에서 회삿돈 횡령 혐의로 징역 4년이 확정된 뒤 SK(주), SK이노베이션, SK하이닉스, SK C&C등 모든 계열사 등기이사직에서 물러났다. 당시 SK는 최 회장의 후임을 선임하지 않았다.

지난해 8월 특별사면으로 경영 일선에 복귀한 최 회장은 책임경영 강화 차원에서 SK(주)의 등기이사를 맡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등기이사에서 물러난지 2년만이다.

최 회장은 그러나 SK이노베이션, SK하이닉스의 등기이사는 맡지 않는다. SK이노베이션에는 유정준 SK E&S 사장을, SK하이닉스에는 박정호 SK㈜ 사장을 등기이사로 각각 추천하기로 했다.

채윤경 기자 p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