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택시’ 차지연, 가슴 노출 요구 "당황했지만 꼭 필요한 장면이라길래 오픈"

기사 이미지


배우 차지연이 가슴 노출에 대해 언급했다.

23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에는 배우 차지연, 이엘이 출연했다.

이날 차지연은 장녹수를 연기했던 영화 ‘간신’의 출연에 대해 "영화 속 노출신들을 제안받았을 당시 사실 당황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차지연은 "첫 영화였고 영화 용어도 잘 모르는 상태였다"며 "연산을 안정시킬 수 있는 매개체가 필요한데 그게 모성애가 느껴지면 좋겠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차지연은 "영화에서 꼭 필요한 장면이라고 해서 '알겠다, 까겠다, 오픈하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