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레이디스 코드, 새 앨범 ‘미스터리’ 전곡 공개…빈자리 충원 없이 컴백

기사 이미지
 
3인 체제로 돌아온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새 앨범이 24일에 공개된다.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의 새 싱글 앨범 ‘미스터리’(MYST3RY)의 전곡 음원이 24일 0시 전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레이디스 코드의 신보는 지난 2014년 발표한 ‘키스 키스’(Kiss Kiss) 이후 약 2년만으로, 이날 음원 공개와 더불어 ‘3’을 모티브로 한 타이틀곡 ‘갤럭시’(GALAXY) 뮤직비디오 풀버전도 공개된다.

앞서 레이디스 코드는 불의의 사고로 떠나 보낸 멤버들의 빈자리는 그대로 멤버 충원없이 남은 세 사람이 채워 3인조로 활동을 재개한다고 공식적으로 알리며, 컴백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감을 고조시켜왔다.

이번 레이디스 코드의 새로운 시작을 위해 우리나라 최고의 제작 스태프들이 모여 힘을 쏟았다. 한국에서 가장 고급스러운 화성을 만들어 내는 프로듀싱팀 모노트리가 음악적인 밑그림을 그렸고, 뮤직비디오는 엑소의 ‘Love Me Right’을 만든 조범진 감독과 VM PROJECT가, 사진과 아트 디자인에는 구송이, 김아름 작가, 안무는 원더걸스 및 미쓰에이를 만든 김화영 안무 감독이 합류했으며 전체 프로젝트는 국내 최고의 A&R 제이든이 지휘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이번 레이디스 코드의 새 앨범에는 우주 위에서 길을 잃은 별을 상징화한 타이틀곡 ‘갤럭시’(GALAXY)를 비롯해 꽃이 지더라도 다시 그 자리에서 꽃이 필 것을 노래하는 대곡 형태의 발라드 트랙 ‘마이 플라워’(MY FLOWER)와 반도네온과 바이올린이 발라드의 새로운 정서를 만들어 내는 ‘샤콘느’(CHACONNE)가 수록됐다.

특히 타이틀곡 ‘갤럭시’는 레이디스 코드 자신들에 대한 질문이기도 하다. ‘낯선 날 부디 반겨 줄래’라는 노랫말은 중력이 작동하는 것처럼 듣는 이의 마음마저 조심스럽게 움직이게 하고 그 어떤 질문이라도 결국 답은 음악으로 충실하게 다가가는 것임을 이야기한다.

한편, 3인조로 돌아온 레이디스 코드는 오는 24일 MBC 뮤직 음악 프로그램 ‘쇼 챔피언’을 통해 첫 컴백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