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배구, 2016년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 실시

한국배구연맹은 2016년 남자부 외국인선수 트라이아웃을 오는 5월 11일~13일까지 인천 송림체육관에서 실시한다.

2016년 최초로 시작되는 남자부 트라이아웃은 제도적으로 외국인선수의 과도한 몸값을 낮춰 구단 운영을 정상화하고, 국내선수와 외국인선수 간 공격 점유율에 큰 격차를 줄여 다양한 전술을 구사할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

남자부 트라이아웃 참가자는 국적, 나이, 포지션에 제한이 없다. 계약기간은 한 시즌이다. 연봉은 지명되는 7명의 선수 동일하게 30만달러다. 각 구단은 옵션사항으로 챔피언결정전 우승 3만달러, 정규리그 우승 2만달러, 플레이오프 진출 1만달러, 출전 승리수당 1000불 등 각종 수당은 규정화 시켜 7개 구단이 동일하게 적용하도록 했다.

트라이아웃은 최초 참가신청자 중 최종심사(프로필 및 동영상)를 통과한 24명의 초청선수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각 구단이 선발한 선수의 계약기간은 8월부터 내후년 3월까지(8개월)다. 구단별 외국인선수 선발 인원은 각 한 명으로 선발방식은 전 시즌 성적 역순의 차등확률 추첨제로 선발한다.

트라이아웃 참가신청 기간은 오는 3월 25일까지이며, 최종 참가선수는 4월 4일에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대체선수 필요시 선수 풀을 확대하기 위해 트라이아웃에 초청된 24명의 선수를 포함하여 1차 선발된 선수 전원(약 50명)이 대체선수로 계약이 가능하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