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희 신수지와 결막염 이후 근황 공개 "이제 눈이 떠진다"

 
사진 최희 인스타그램

방송인 최희(30)가 셀카를 공개하며 근황을 전했다.

최희는 23일 자신의 SNS에 "와, 이제 눈이 떠진다!"라는 글과 함께 셀카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최희는 투명한 피부를 자랑하며 청순미를 뽐내고 있다. 근접 셀카에도 굴욕 없는 미모가 눈길을 모은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최희언니 결막염 다 나으셨나 봐요", "최희 미모 여전하네요", "최희 신수지와 여행 재미있었나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희는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방송되는 패션앤(FashionN) 뷰티배틀쇼  '화장대를 부탁해'에 출연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최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