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테일러 스위프트, 성폭행 피해 가수 케샤에 3억 지원

기사 이미지
사진출처:중앙포토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26)가 동료 가수 케샤(28)를 위해 25만 달러(한화 약 3억 8천만원)을 지원했다.

최근 가십사이트 ET온라인에 따르면 테일러는 음악 프로듀서 닥터 루크(42)에게 성폭행 당한 케샤에게 25만 달러를 기부했다.

케샤는 18살 때 닥터 루크와 계약했으나 이후 성폭행을 당하고 2014년 계약 해지를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 그러나 지난 19일(현지시간) 열린 재판에서 케샤의 호소는 인정되지 않았다.

재판 결과에 레이디 가가와 아리아나 그란데 등 여성 아티스트는 케샤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를 꾸렸다. 이 과정에서 테일러는 케샤의 경제적 어려움을 지원하기 위해 25만 달러를 기부하게 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출처: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