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반 손목시계를 스마트워치로 바꾼다…어떻게?

기사 이미지
비싼 스마트워치를 사지 않아도 일반시계에서도 터치식 결제(NFC:Near Field Communication)가 가능해졌다.
 
기사 이미지
티머니 공식파트너인 ㈜이씨글로벌과 핀테크 전자금융전문기업 한국스마트카드는 시계 줄(밴드)에 벨크로(velcro)방식으로 탈부착이 가능한 티머니 액세서리 ‘티페리(T-fairy)’를 23일 출시했다.

티페리(T-fairy)를 장착하면 일반시계로 대중교통도 이용하고, 물건도 살 수 있다. 특히 웨어러블 제품이 활성화 되고 있는 시점에서 적은 비용(1만3800원)으로 티머니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게 장점이다.

사용법은 간단하다. 우선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한 뒤 스마트폰 뒷면에 ‘티페리’를 태그하면 카드가 자동등록된다. 등록 뒤에는 티머니 카드번호와 잔액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기사 이미지
김현준 이씨글로벌 대표는 “티페리를 사용하면 지갑을 가지고 다니는 불편함을 덜 수 있다”며 “쉽게 탈부착이 가능해 대중교통, 편의점 등 실생활에서 큰 편리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티페리는 온라인샵(www.t-zone.co.kr)과 G마켓, 11번가 등 오픈마켓에서 구매 가능하다.


강병철 기자 bong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