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의 JTBC] 정은지 대 에일리 가창력 대결

기사 이미지
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에이핑크 정은지(사진)와 에일리가 출연해 빅매치를 펼친다. 프로듀서 유재환과 뮤지가 각각 정은지와 에일리의 곡을 프로듀싱한다.

 지난 대결에서 각각 케이윌과 나윤권의 곡을 프로듀싱했던 유재환과 뮤지는 여성 보컬리스트를 만나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유재환은 에일리에게 “가창력이 죄라면 에일리는 무기징역”이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는다. 뮤지는 이에 질세라 “라이브가 죄라면 정은지는 사형”이라며 적극적으로 정은지의 편을 든다.

이에 출연진들은 “유재환과 뮤지가 지난번 대결에서 남자 가수들과 작업할 때는 거의 대화를 하지 않았다”며 “특히 유재환은 케이윌과 일주일 동안 대화한 것보다 에일리와 10분 동안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지난 대결에서 78 대 22라는 역대 최다 점수 차이로 유재환에게 패했던 뮤지는 “이번 대결을 위해 칼을 갈고 나왔다”며 승리에 대한 각오를 다진다. 방송은 23일 오후 10시 50분.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