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육군 부사관 목매 사망

육군 부사관이 영내 창고에서 목을 매 숨졌다.

군 당국에 따르면 22일 오후 1시쯤 경북 경산시 국군 대구병원 한 창고에서 A상사가 목을 맨 상태로 동료 간부에 발견됐다. A상사는 병원 내 응급실로 급히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1시간 뒤쯤 사망했다. 현장에서 심경을 토로한 유서 등은 따로 발견되지 않았다.

군 수사 당국은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이다.

경산=김윤호 기자 youknow@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