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나영 "4개월 후 엄마 된다…힘센 남자아이 나올 것 같아"

기사 이미지
 
방송인 김나영이 임신 소식을 알렸다.

22일 김나영은 자신의 SNS에 “축하해주셔 고맙다. 네달 후에 엄마가 된다고 하더라. 벌써 발로 뻥뻥 차대는게 힘이 센 남자아이가 나올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김나영은 “웰컴 투 더 패밀리(Welcome to the family)”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어릴 적 사진을 공개했다.

22일 한 매체는 김나영 측근의 말을 빌려 “김나영이 현재 임신 초기 단계”라고 밝혔다.

김나영은 지난해 4월 가족과 친지들만 초대한 스몰 웨딩을 올렸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의 교제 후 부부의 연을 맺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