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드뉴스] "조센진, 더러운 돼지새끼!" 한 재일동포의 절규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기사 이미지






Our History 페이스북에 잠깐 들러셔서 '좋아요'를 꾸욱 눌러주세요!
https://www.facebook.com/ourhistoryO

[StoryO] 김희로 사건/ 평생 한으로 응어리진 재일동포의 절규

#1
30여년간 30만명의 사람들이 단 한 사람의 석방을 위해 서명 운동을 펼쳤다.
사진설명/ 1968년 9월 9일, 사람들이 몰린 서명 운동 현장

#2
이 사람은 1968년 일본 야쿠자 2명을 죽이고 인질극을 벌여
일본에 수감 중이던 재일동포 김희로
사진설명/ 김희로가 있던 일본 웅본형무소

#3
“나는 늘 ‘조센진’이란 멍에 때문에 천대받았다”
1928년 일본 시즈오카현, 한국인 부모 밑에서 출생
사진설명/ 1966년 8월 31일, 누이와 함께한 김희로

#4
“소학교 3학년, 쭈글쭈글한 내 도시락을 보고 일본 아이들이 놀려 주먹다짐을 했다.
담임 선생님은 다짜고짜 슬리퍼를 벗어 나만 마구 때렸다”
사진설명: 사진을 깔아서 멘트 부각시켜주세요! (일본에 있는 김씨의 본가)

#5
“일본인들은 나를 일원으로 받아들이지 않았다. 나는 끝내 조센진이었다”
결국 소학교 5학년, 극심한 차별로 학업 포기.
여덟 차례나 개명하며 일을 구했지만 번번히 ‘조센진’임이 들통나 쫓겨났다.
사진설명: 사진을 깔아서 멘트 부각시켜주세요!

#6
결정적 사건은 ‘김희로 사촌 데루오 사건’
야쿠자에서 나오기 위해 ‘야쿠자식’으로 돈을 주고 새끼 손가락을 자른 데루오.
하지만 온 몸을 칼로 8군데나 잔인하게 난자 당했다.

#7
“나는 목숨 걸고 대항할거다. 죽을 각오가 됐다. 야쿠자 때문에 고생하는 동포가 한둘이 아니다”
-사건 두 시간 전, 가족들에게
사진설명/ 1968년 2월 29일, 인질극 당시 김씨가 갖고 있던 무기들

#8
“고노쿠소야로!(이 버러지 같은 인간들아!)”
‘타당!’
1968년 2월 20일, 시즈오카현 클럽 밍크스에서 야쿠자 두목과 부하를 향해 총을 쏜 김희로
사진설명/ 총을 들고 있는 김희로

#9
사건 발생 직전, 김희로의 피를 거꾸로 솟게 했던 말
“조센징, 더러운 돼지새끼!”
사진설명/ 1968년 2월, 김희로가 일본 경찰에게 체포되는 장면

#10
살해 현장에서 45km 떨어진 후지노미 여관에서
여관 주인과 투숙객 13명을 인질로 잡고 벌인 88시간의 인질극
사진설명/ 김희로가 인질극을 벌이던 후지미야 여관 주위 온천장

#11

"한국인 차별을 고발하기 위해 이 사건을 일으켰다”
생중계된 인질극에서 일본이 쉬쉬하던 재일동포 차별이 까발려졌다.
사진설명/ 1968년 2월, 체포직전 기자회견을 하는 김희로

#12

비장한 각오로 한복 한 벌을 건넨 어머니 박득숙 씨
"일본인에게 붙잡혀 더럽게 죽지 말고 깨끗이 자결하라"
사진설명/ 기자들과 회견하는 박득숙 여사


#13

1975년 무기징역 확정
일본에선 10년 넘은 모범수는 가석방되는 것이 일반적인데 반해
교도소 표창을 8차례나 받고도 일본 최장기수가 된 김희로
사진설명/ 1972년 6월 20일, 선고판결을 받기 위해 법정으로 향하는 김희로

#14
“나라가 있어야 민족이 영원하다는 걸 이국땅 형무소에 절실히 느꼈다” – 김희로의 옥중편지
평범한 이발사 이재현을 중심으로 이뤄진 석방운동 끝에 1999년 가석방 결정
사진설명/ 김희로가 이재현에게 보낸 편지 + 잔뜩 쌓인 김희로 구명 탄원서

#15
“우리 두목을 죽였으니 이젠 네 차례. 목숨을 내놓아라. 네가 석방될 날만 기다렸다”
야쿠자들의 보복 협박으로 방탄복까지 착용한 채로 비밀리 귀국
사진설명/ 수기를 쓰고 있는 김희로

#16
제주시 ‘권희로 무궁화 동산’, 부산시장이 명예시민으로 임명하는 등 환영행사가 잇따랐지만
사진설명/ 1999년 한국으로 귀국하는 김희로

#17
“나는 영웅도, 애국지사도 아니다. 이유 없이 차별하고 괴롭힌 못된 일본인과 공권력에 반항한 죄로 평생을 감옥에서 보낸 불쌍한 인간일 뿐”
사진설명/ 김희로 (사진설명 안 써주셔도 됩니다)

#18
일본 사회 속 재일 한국인에 대한 차별을 세상에 알린 이 사건.
그 때도 지금도 뿌리깊게 자리잡은 재일 한국인 차별, 언제쯤 끝날까?
사진설명/ 2013년 9월 8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혐한 시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