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래하면 안되는 줄…" '복면가왕' 엠빅 신고은, SNS에 감사의 메시지

기사 이미지

복면가왕 엠빅 신고은 [사진출처:신고은 인스타그램]

복면가왕 엠빅 신고은

'복면가왕' 엠빅의 정체가 '섹션TV' 리포터인 신고은으로 밝혀져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정체가 밝혀지고 신고은이 SNS에 올린 감사의 메시지도 화제가 되고 있다.

22일 새벽, 신고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복면가왕' 출연 당시의 사진 두 장과 장문의 감사글을 올렸다.

신고은은 "오늘 너무너무 행복한 날이었습니다." 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서 신고은은 "응원해주시고 노래잘들었다고 해주시는 한분한분 댓글,쪽지 다읽어보았습니다" 라며

"아무것도 아닌 저에게 관심가지고 기사 써주신 기자님들 너무 감사드려요! 다시는 노래하면 안되는 사람인줄로만 알았는데 따뜻한 격려의말씀들 감사합니다 정말 많은힘이됐어요!"라는 말로 벅찬 마음을 표현했다.

이후 신고은은 "언젠가는 내노력이 배신하지않을거라는걸 믿었고 , 떳떳하게 내가하는일에 부끄럽지않도록 남들보다 몇배는더 느리지만 꾸준히 쉬지않고 일했습니다. 앞으로도 이맘 변치않고 어디서든 최선을다할게요." 라는 말로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신고은은  "복면가왕은 사랑입니다! 그리고 백투더퓨처님 누구신진 알수없으나... 좋은노래 함께불러주셔서 감사합니다" 라는 말로 복면가왕에 대한 감사의 말을 전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