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3주 이상 지속되면 구강암 의심해봐야 한다…'혓바늘 원인'

기사 이미지

혓바늘 원인

 
혓바늘 원인

'혓바늘 원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혓바늘은 혀 돌기에 염증이 생긴 것으로, 스트레스, 영양장애, 위궤양 등이 원인일 수 있다. 대부분 푹 쉬면 낫지만 그대로 두면 염증이 생길 위험이 있다.

혓바늘은 과로나 스트레스 탓에 침의 분비량이 줄면서 생긴다. 침에는 라소자임, 락토페린 등 항생물질이 들어 있어 입 속으로 들어오는 세균을 일차적으로 방어하는 역할을 하는데, 몸이 피로하면 입안 점막이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대한 방어 능력도 떨어져 혓바늘이 더 잘 생긴다.

혓바늘은 특별한 질환이 없다면 별다른 치료 없이도 1~2주 정도면 없어진다. 하지만 혀에 생긴 질환이 2~3주 이상 지속되거나 아프지 않으면서 같은 자리에 반복적으로 생기면 구강암 등의 가능성이 있으므로 이비인후과 전문의를 찾아야 한다.

혓바늘은 비타민A나 비타민C가 부족해도 잘 생기므로 영양 섭취를 잘 해야 한다. 가글을 하고, 물을 자주 마시고, 채소와 과일을 먹는 게 혓바늘 방지에 도움이 된다. 맵거나 짠 음식, 뜨겁고 딱딱한 음식은 입안에 상처를 입힐 수 있으므로 피해야 한다. 담배나 술은 입 속 침을 마르게 하므로 지양해야 한다.

혓바늘 원인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