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3주 이상 지속되면 구강암일 수 있어…'혓바늘 원인'

기사 이미지

혓바늘 원인

 
혓바늘 원인

'혓바늘 원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혓바늘은 혀 돌기에 염증이 생긴 것으로, 스트레스, 영양장애, 위궤양 등이 원인일 수 있다. 대부분 푹 쉬면 낫지만 그대로 두면 염증이 생길 위험이 있다.

혓바늘은 과로나 스트레스 탓에 침의 분비량이 줄면서 생긴다. 침에는 라소자임, 락토페린 등 항생물질이 들어 있어 입 속으로 들어오는 세균을 일차적으로 방어하는 역할을 하는데, 몸이 피로하면 입안 점막이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대한 방어 능력도 떨어져 혓바늘이 더 잘 생긴다.

혓바늘은 특별한 질환이 없다면 별다른 치료 없이도 1~2주 정도면 없어진다. 하지만 혀에 생긴 질환이 2~3주 이상 지속되거나 아프지 않으면서 같은 자리에 반복적으로 생기면 구강암 등의 가능성이 있으므로 이비인후과 전문의를 찾아야 한다.

혓바늘은 비타민A나 비타민C가 부족해도 잘 생기므로 영양 섭취를 잘 해야 한다. 가글을 하고, 물을 자주 마시고, 채소와 과일을 먹는 게 혓바늘 방지에 도움이 된다. 맵거나 짠 음식, 뜨겁고 딱딱한 음식은 입안에 상처를 입힐 수 있으므로 피해야 한다. 담배나 술은 입 속 침을 마르게 하므로 지양해야 한다.

혓바늘 원인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