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한 장산곶서 해안포 1발 발사…백령도 주민들에 대피준비령

 
20일 오전 7시20분쯤 북한이 해안포로 추정되는 포를 발사해 백령도 주민들에게 대피준비령이 내려졌다. 군관계자는 "백령도 맞은편 북한 장산곶에서 해안포로 추정하는 포사격을 북한이 1발 발했고, 발사때 생기는 섬광과 폭음을 청취했다"며 "해경과 인천정보통시소 등을 통해 주민대피 준비령을 내리고 조업 철수 조치를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포탄이 어디에 떨어졌는지 물기둥이 관측되거나 한 것은 없다"고 덧붙였다. 다른 관계자는 "포탄이 서해북방한계선(NLL)을 넘어온 것 같지는 않다"며 "일상적인 훈련일 수도 있다"고 말했다

정용수 기자 nky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