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썰전 전원책, "북한은 왕 도라이야!" 직격탄 날려

썰전 전원책
 
기사 이미지

썰전 전원책 (사진= JTBC `썰전` 방송화면 캡쳐)

‘썰전’ 전원책이 북한 지도자 김정은에게 독설을 날렸다.
 
18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최근 최대 이슈인 개성공단 가동중단 및 북한 핵개발 논란에 대한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유시민 작가는 현재 대한민국이 북한과의 대화가 전혀 이뤄지지 않는다면서 “더 이상 대화를 하지 않겠다면 전쟁으로 끝내자는 말이냐”라고 불만을 표출했다.
 
반면 전원책 변호사는 “그동안 달랠 만큼 달랬다. 중국도 북한을 달래려 애썼다.”고 말했다. 특히 김정은에게 ‘왕 돌아이’라고 독설을 날려 눈길을 끌었다.
 
그러자 유시민은 “자기가 원하는 걸 못 얻으니까 그런 것”이라며 “‘들고 있는 가스통을 내려놓으면 저들이 날 총으로 쏴 죽일 거야’라는 생각을 하는 것”이라고 팽팽히 맞섰다.
 
한편 개성공단 가동중단에 대해서 전원책은 개성공단 가동중단 발표를 대통령이 직접 했어야 했다고 의견을 냈다.

온라인중앙일보

썰전 전원책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