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정현 의원 우편물 훔친 노인 긴급체포

기사 이미지

새누리당 이정현 의원(전남 순천시곡성군). 사진 조문규 기자.

전남 순천경찰서는 19일 새누리당 이정현 의원의 지역 사무실에 배송된 우편물을 훔친 혐의(절도)로 김모(75)씨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김씨는 지난 18일 낮 12시40분쯤 순천시 조례동 이 의원 사무실 건물 내 계단에 놓인 등기우편물 봉투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의원의 서울 사무실에서 보낸 것으로 알려진 등기우편물 속에는 이 의원의 주민등록증과 인감증명서 등이 담겨 있다.

전직 경찰관인 김씨는 경찰이 자신의 범행 장면이 찍힌 폐쇄회로(CC)TV를 보여줘도 "난 모르는 일"이라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이 의원의 사무실에서 3㎞ 거리에 사는 김씨가 오토바이를 타고 와 우편물을 훔친 정확한 이유를 조사하고 있다. 또 사라진 우편물을 찾고 있다.

순천=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