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류준열 "박보검, 속옷 제일 먼저 벗어…"

기사 이미지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류준열이 여행 중 '물속에서 속옷 벗기'를 제안했다고 밝혔다.

18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tvN '꽃보다 청춘 아프리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나영석PD, 이진주PD, 김대주 작가, 안재홍, 류준열, 고경표, 박보검이 참석했다.

이날 류준열은 "여행을 많이 다니는데 법을 어기거나 남에게 피해를 주는 행동을 피하는 편"이라며 말문을 열었다.

류준열은 "그런데 이번엔 '응답하라 포에버', '대한민국 만세' 등을 외치는 등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안재홍은 "영상에서 저희가 수영장에서 뭔가를 던지는 장면이 있는데 속옷을 던진다. 심지어 박보검도 속옷을 던졌다"고 말했다. 박보검은 “제가 속옷을 벗을 줄은 정말 몰랐다”고 웃음을 터뜨렸다.

류준열은 "박보검이 승부욕이 있더라. (물속에서 속옷을 벗는 것을)제안 했더니 박보검이 누구보다 빨리, 기다렸단 듯이 답하더라"고 덧붙였다.

'꽃보다 청춘 in 아프리카'는 '응답하라 1988' 4인방 류준열, 안재홍, 고경표, 박보검이 포상휴가지 푸켓에서 아프리카로 기습 납치돼 벌어진 리얼 배낭여행 프로젝트다. 오는 19일 오후 9시 45분에 첫 방송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