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뉴욕에서 인기라는 DIY 브런치, 서울에도 있다

기사 이미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twc.echosunhotel.com) 양식당 나인스 게이트 그릴이 주말 브런치 메뉴를 출시했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주말 브런치 메뉴 출시

최근 뉴욕에서 인기 있는 DIY 브런치와 웰빙 트렌드를 반영해 만든 메뉴로 3단 브런치 타워와 단품 메뉴가 포함된 가격은 6만5000원이다.

브런치 타워는 가니쉬, 육류, 어류 3단 타워로 구성됐다. 애프터눈티 세트와 씨푸드 타워를 섞어 놓은 구성이다. 브런치 타워는 100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의 시그니처 메뉴를 한번에 즐길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직접 훈제한 연어, 조선호텔이 한국에 처음 소개한 최장수 메뉴 로스티드 비프, 로스티드 치킨 등을 맛볼 수 있따. 여기에 곁들여진 크림 치즈와 에그 스프래드를 활용해 다양한 빵과 함께 자신만의 브런치 샌드위치를 만들어 먹으면 된다.

단품 브런치 메뉴 1개가 제공된다. 달걀요리를 좋아한다면 캐비어가 올려진 에그 베네딕트, 매콤한 토마토 소스에 시금치와 빵이 곁들여진 시칠리안 베이크드 에그, 랍스터 반 개가 통째로 올려진 랍스터 스크램블드 에그(1만5000원 추가 메뉴)가 준비되어 있다. 달콤한 브런치 메뉴를 좋아한다면 500년 된 단풍나무로 만든 메이플 시럽이 일품인 팬 케이크, 천연 우유 식빵으로 만든 홈메이드 프렌치 토스트, 삶은 감자에 녹인 치즈로 맛을 낸 스위스 요리인 라클렛의 맛을 연상케 하는 라클렛 치즈 토스트 중 선택 가능하다.

 브런치 메뉴 출시 기념으로 2월 28일까지 제철 식재료로 블랜딩해 만든 해독 주스 칵테일 3종(토마토 사과, 오이 멜론, 당근 파프리카)을 무료로 제공한다. 또 3명이 오면 1명 브런치를 무료로 제공하는 '2+1 프로모션'도 2월 한 달간 진행한다.
브런치 메뉴는 주말 및 공휴일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2시30분까지 판매된다. 02-317-0366.

홍지연 기자 jh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