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레지던츠컵 자선기금 75억원 모아, 한국 배정은 14억원

기사 이미지
지난해 10월 인천 송도 잭 니클라우스 골프장에서 열린 프레지던츠컵이 612만달러(약 75억원)의 자선기금을 모았다고 대회 사무국이 18일 발표했다.

이 중 한국에 배정된 금액은 퍼스트 티 한국지부 설립 자금 100만달러와 한국 펄벅 재단 10만 달러 등 117만 달러(약 14억원)다. 612만 달러 중 495만 달러는 캡틴, 부캡틴 포함 양팀 선수단 33명이 각각 지명한 자선단체에 15만 달러씩 총 495만달러가 배정된다.

사무국은 한국인 참가자인 최경주와 배상문이 어느 자선단체에 지정할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사무국은 또 1994년 대회 창설 이래 현재까지 모인 자선기금은 총 3840만 달러(한화 약 471억원)라고 발표했다.

JTBC골프 디지털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