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예리 이상형 양조위, 시청자들과 소통 위해 저고리 벗어

기사 이미지

한예리 이상형 양조위 [사진출처: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캡처]


한예리 이상형 양조위

한예리 이상형 양조위, 시청자들과 소통 위해 저고리 벗어


배우 한예리가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해 양조위가 이상형이라 밝혔다.

한예리는 6일 '마이 리틀 텔레비전' 39회에 출연해 수준급의 한국 무용 실력과 생방송 시청자들과의 소통이 돋보이는 '힐링 방송'을 선보였다.

시청자들에게 절을 올리며 방송을 시작한 한예리는 20년 동안 한국 무용을 전공한 무용수 출신답게 수준급의 춤 실력을 뽐냈다. 한예리는 흥이 나는 소고춤을 시작으로 승무, 부채춤, 살풀이 등을 선보였고, 춤의 유래와 특징에 대한 설명까지 곁들여 시청자들에게 한국 무용의 매력을 확실히 보여줬다.

이후 한예리는 누리꾼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예리는 춤추는 와중에도 채팅창을 수시로 확인하며 쏟아지는 질문과 반응에 정성스레 답변했다. 그러던 중 한예리는 "소통을 더 잘 하고 싶은데 그러려면 한복을 벗는 게 낫겠다" 면서 저고리를 벗었다.

이때 한예리가 저고리를 벗으면서 마이크가 같이 벗겨져 잠시 소리가 멀어져 웃음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이 한예리의 흰색 티셔츠를 보면서 "내복 아니냐"고 묻자 한예리는 "히X텍 아니에요"라고 손사래치며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상형이 누구냐는 질문에 한예리는 "양조위가 80세가 돼도 결혼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열혈 팬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한예리는 "코피 터질 것 같은 사람이라고 말하는데 나에게는 양조위가 그렇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예리 이상형 양조위
온라인 중앙일보
한예리 이상형 양조위 [사진출처: MBC '마이리틀텔레비전'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