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귀성전쟁’ 오늘부터 시작… 코레일 홈페이지 마비

설(2월8일) 연휴 승차권을 놓고 귀성전쟁이 시작됐다. 오늘부터 이틀간 홈페이지와 역 매표소, 판매점 등에서 승차권 예매가 시행된다.

예매 성공해도 21일까지 결제해야
결제 안하면 대기자에게 표 넘어가

코레일은 19일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까지 홈페이지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11시까지는 역과 대리점에서 승차권을 판매한다.
기사 이미지

설 열차표 예매 현황.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7시 현재 코레일 홈페이지는 접속자 폭주로 마비된 상태다. 경부, 경전, 경북, 대구, 충북, 경의, 경원, 동해, 동해남부선 2월 5일 오전 10시~7일 오후4시까지 하행편은 모두 마감됐다.
상행편은 8일과 9일 오전10시~자정, 10일 오전6시~자정까지 모두 매진됐다.

코레일 예매로 승차권은 한 차례의 6매까지, 1인당 최대 12매를 예매할 수 있다. 예약 표 결제는 오는 21일 오전 10시부터 24일 자정까지다. 결제를 하지 않으면 자동취소되고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표가 넘어간다.

채윤경 기자 p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