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박 대통령, 13일 대국민담화·기자회견 연다

 박근혜 대통령이 13일 오전 대국민담화 및 기자회견을 갖는다.  청와대 관계자는 11일 오전 브리핑에서 “박 대통령이 13일 오전 대국민담화를 발표하고 아울러 기자들의 질문을 받는 기자회견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대국민담화→업무보고(14~26일)→신년기자회견(설 연휴 전)’을 통해 집권 4년차 국정운영 구상 밝히는 시나리오에서 ’대국민담화와 기자회견’을 한꺼번에 하기로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대국민담화는 박 대통령은 취임 후 다섯 번째 담화다.

청와대는 기자회견에 ‘신년’이란 말을 넣지 않았다. 이는 기자회견 보다는 대국민담화에 무게를 싣겠다는 뜻이 담겼다고 한다. 박 대통령은 대국민담화 및 기자회견 준비를 위해 이날 예정됐던 수석비서관회의를 취소했다.

박 대통령은 대국민담화를 통해 북한 4차 핵 실험과 관련, 국제사회와 공조해 강력하고 포괄적인 제재를 끌어 내겠다는 의지를 밝힐 가능성이 크다고 참모들이 전했다. 또 북한의 수소폭탄 실험 도발은 물론 북한의 이른바 핵-경제 병진 노선도 비판할 가능성이 크다. 박 대통령은 북한 핵실험 외에 중동 정세 불안, 중국 증시 폭락 등 대외 경제 위기 상황과 쟁점법안 처리 필요성도 강하게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신용호 기자 nov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