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원책·유시민 썰전 합류

기사 이미지
각각 보수와 진보 진영의 이름난 논객인 전원책(61) 변호사와 유시민(56) 전 보건복지부장관이 JTBC ‘썰전’에 새 패널로 합류한다. JTBC에 따르면 두 사람은 '썰전' 1부 뉴스 코너에서 김구라 MC와 호흡을 맞추게 된다. 두 사람의 첫 녹화는 11일 진행될 예정이며 해당 내용은 14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전원책 변호사와 유시민 전 장관은 시사토론, 저서 집필 등을 통해 각자 적잖은 팬을 거느리고 있다. 촌철살인형 입담, 핵심을 찌르는 날선 발언에 능한 것도 공통점이다.

앞서 '썰전'의 패널을 맡아왔던 이철희 두문정치연구소 소장과 이준석 클라세스튜디오 대표는 지난 7일 방송을 끝으로 하차했다.

이후남 기자 hoonam@joong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