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포츠] 윤성빈, 스켈레톤 월드컵 4차 대회 시즌 첫 2위

기사 이미지

'한국 스켈레톤 간판' 윤성빈(22·한국체대)이 올 시즌 월드컵 대회에서 최고 성적을 냈다.

윤성빈은 1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5~2016시즌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월드컵 4차 대회 스켈레톤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48초76을 기록해 2위에 올랐다. 1차 시기에서 53초99를 기록한 윤성빈은 2차 시기에서 54초77로 나란히 2위에 올라 은메달을 땄다. 1위 마틴스 두크루스(라트비아)가 1분48초28로 금메달을 땄다.

윤성빈은 올 시즌 처음 월드컵 대회 은메달을 땄다. 지난 1차 대회에서 12위에 머물렀던 윤성빈은 2차 대회에서 4위에 이어 3차 대회 3위, 4차 대회 2위로 순위를 단계적으로 끌어올렸다. 윤성빈이 월드컵에서 은메달을 딴 건 지난해 1월 스위스 생모리츠에서 열린 5차 대회 이후 이번이 통산 두 번째다. 이번 은메달로 윤성빈은 올 시즌 세계랭킹 4위까지 올랐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