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불안장애' 정형돈, '냉부' 공식 하차

기사 이미지

'불안장애'를 호소하며 방송 활동을 중단한 개그맨 정형돈이 JTBC 인기 프로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의 MC에서 공식 하차한다.

정형돈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불안장애 치료를 위해 지난해 11월 방송활동을 중단한 정형돈은 냉부에서 공식적으로 하차하겠다는 뜻을 제작진에 밝혔다. "고 전했다. 냉부는 지난해 11월30일 신승훈-박찬호 편을 끝으로 정형돈의 대체 MC를 투입해 방송을 진행해 왔다.

소속사는 "아직 안정적인 치료가 필요하며, 복귀 일정을 정하지 못한 상태에서 더 이상 대체 MC를 섭외하는 어려움을 제작진에 주고 싶지 않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정형돈은 냉부의 원년 MC로 1년간 진행했다. 소속사를 통해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온 뒤에 불러만 준다면 다시 한 번 시청자들과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