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냉장고' 문채원, 쉬는 시간 맥주 한 모금 … '소탈한 매력'으로 남심저격

기사 이미지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문채원이 녹화 중 맥주를 마셨다.

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유연석, 문채원이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문채원은 미카엘 셰프가 선보인 '뒤집었닭'을 시식한 후 손으로 '쌍따봉'을 만들어 보이며 극찬했다.

문채원은 "너무 부드러워서 씹을 게 없다. 두부를 먹는 것 같다"며 "녹는다. 이걸 들고 한강으로 가고 싶다"고 말했다.

문채원은 이연복과 미카엘의 요리를 시식하고 쉬는 시간이 되자 맥주를 찾았다. 맥주를 마신 후 문채원은 "캬아~ 맛있다"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