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상무 화백 유작, 전인권의 뮤비 '눈눈눈눈'

가수 전인권은 지난달 11일 발표한 노래 '눈눈눈눈'의 뮤직비디오에 이상무 화백의 만화를 담기 위해 그의 집을 찾았다.

전인권은 '독고탁'의 작가인 이 화백의 평소 팬이었다.

청탁을 들은 이 화백은 흔쾌히 오케이했고, 전인권의 연말 콘서트에서 이를 공개할 수 있게 서둘러 그림을 그려 보냈다.

그런데 고희의 화백은 쉽게 펜을 놓지 않았다.
노래를 듣고, 듣고 또 들어 끝끝내 그 노래와 일치하는 그림을 다시 그려 보낸다.그리고 지난 3일, 새해가 뜨고 나서 얼마 지나지 않아
그는 소천했다.
향년 70세.

뮤직비디오에 담길 스물 두 컷의 만화는 그의 유작이 되었다.

12월 27일, 이상무가 전인권에게 보낸 마지막 e메일.
기사 이미지
 

한은화 기자 onhw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