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국제] 2000억원대 세계 최대 블루사파이어…얼마나 크기에?

기사 이미지

사진출처=BBC 홈페이지

영국 BBC는 스리랑카에서 발견된 블루사파이어가 전세계 가장 큰 블루사파이어로 공인 받았다고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스리랑카 수도 콜롬보의 보석감정협회에 따르면 이번 블루사파이어는 1404.49캐럿으로 기존 세계 최대였던 1395캐럿을 10캐럿 가량 넘어섰다.

이 블루사파이어는 최소 1억 달러(1188억원) 이상의 가치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경매를 하면 최대 1억 7500만 달러(2079억원)까지 호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BBC는 주요 사파이어 수출국인 스리랑카는 연간 1억 300만 달러(1223억원)어치를 수출한다며, 이번에 발견된 사파이어 가격은 스리랑카의 연간 보석 수출을 능가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스리랑카 남부 라트나푸라에서 채굴된 이 사파이어에는 ‘아담의 스타’ 라는 별명이 붙었다. 아담이라는 이름은 아담이 에덴 동산에서 쫓겨난 후 스리랑카에 도착해 ‘아담의 봉우리’에 정착했다는 무슬림 전설에 따라 붙여진 것이고, 스타는 사파이어 중심부에 보이는 별 모양의 문양 덕분에 붙여졌다. 익명의 현 소유주는 "사파이어를 보자마자 구매를 결정했다"며 "얼마에 구입했는지는 극비"라고 밝혔다.

정원엽 기자 wannabe@joongang.co.kr

사진=BBC 홈페이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