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전자, CES서 IoT 가능성 실현한 전략 제품 대거 공개

삼성전자는 오는 6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6'에서 2600㎡ 규모의 전시관을 마련해 최첨단 가전 제품과 사물인터넷(IoT) 기능을 갖춘 제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 CES서 TV, 스마트 가전·기기 공개

우선 전시장 입구에 들어서면 44대의 대형 SUHD TV가 상하로 움직이며 넓게 펼쳐지는 초대형 조형물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다른 세상을 보여주는 ‘창’인 TV를 통해 내 삶의 경험이 확장된다는 의미를 담았다.

삼성전자는 이번 CES에서 퀀텀닷 디스플레이 SUHD TV를 새롭게 선보이며 프리미엄 TV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사용자가 울트라고화질(UHD)의 장점을 실감나게 느낄 수 있도록 최고 밝기의 ‘하이다이내믹레인지(HDR)’ 기술을 적용했다. 자연스럽고 사실 그대로의 색을 표현하는 퀀텀닷 컬러 기술도적용했다.

TV가 켜져 있을 때뿐만 아니라 꺼져 있을 때에도 360도 어느 방향에서나 심미적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에도 신경을 썼다. 또 타이젠 운영체제(OS)의 장점을 느낄 수 있도록 스마트 기능을 대폭 강화했다. 리모콘 하나로 주변 기기들을 모두 제어할 수 있는 ‘싱글 리모트’, 원하는 콘텐트를 첫 화면에서 바로 찾아서 볼 수 있는 ‘싱글 어세스’ 등 삼성 스마트 TV만의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한다.

전통 가전도 스마트해졌다. ‘패밀리 허브’ 냉장고는 도어에 설치된 대형 터치스크린을 통해 식품 관리를 위한 정보와 다양한 편의 기능은 물론, 가족간의 교류와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여러 기능을 제공한다. 애벌빨래 기능을 더한 ‘액티브워시’, 세탁물을 세탁 도중에 추가할 수 있는 애드워시’도 이번 CES에서 신모델이 공개된다.

한 대의 오븐을 요리의 크기에 따라 세 가지 타입으로 사용할 수 있는 ‘플렉스 듀오 오븐 레인지’는 Wi-Fi 연결을 통해 스마트폰으로 기능 조작과 작동 상태의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모바일 스마트 웨어러블 기기 ‘기어 S2’와 가상현실 헤드셋 ‘기어 VR’도 전시된다. 삼성전자는 전시장에서 ‘기어 S2’로 현관문을 열고, NFC로 결재하고, S헬스로 건강을 체크하며, 자동차의 문을 열고 에어컨을 켜는 커넥티드 카 등을 선보이는 IoT 쇼케이스를 운영한다. 360도 파노라믹 뷰와 96도의 넓은 시야각을 지원해 마치 사용자가 실제 영상 속에 들어와 있는 듯한 생생한 공간감을 선사하는 ‘기어 VR’ 체험 공간도 마련했다. 특히 관람객들이 ‘기어 VR’을 통해 오감(五感) 을 즐길 수 있도록 4D 의자도 마련했다.

손해용 기자 sohn.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