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S 처형 동영상 등장한 6세 남아 "불신자들 살해하겠다"

기사 이미지

IS 처형 동영상에 등장한 것으로 추정되는 그레이스 ‘카디자’ 데어(24)의 아들 이사 데어. [데일리메일 캡처]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이슬람국가(IS)'가 지난해 말 공개한, '영국인 스파이' 5명을 처형하는 동영상에 IS 군작업복 차림으로 등장해 영어로 영국을 상대로 협박하는 두 사람이 있다. 한 명은 어린이다. 4일 영국 언론들은 두 사람 모두 영국인일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동영상에서 "불신자들을 살해하겠다"고 말한 아이는 여섯 살짜리 이사 데어로 영국 태생의 그레이스 ‘카디자’ 데어(24)의 아들일 가능성이 크다고 한다. 그레이스 데어는 극단주의 성향을 보이다 2012년 지하디스트(이슬람 성전주의자)의 아내가 되겠다며 시리아로 가서 IS 대원과 결혼했다. 이 때문에 영국에선 '지하디스트 신부'로 불린다. 그는 18개월 전 이사가 AK소총을 운반하려고 애쓰는 모습을 사진으로 찍어 공개하기도 했다. 할아버지인 선데이 데어는 "아이는 아무 것도 모른다. IS가 아이를 선전물로 삼았다"고 개탄했다. 영국의 더타임스는 "IS에 최소 35명의 영국계 어린이가 사는데 이사는 그 중 한 명"이라고 전했다.
기사 이미지

엄마 그레이스 ‘카디자’ 데어가 2014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아들 이사가 AK-47 소총을 들고 있는 사진. [트위터]


다른 한 명은 아동 놀이기구 판매원인 시드하르타 드하르(32)란 보도가 있었다. 2014년 9월 극단주의단체 연루 혐의로 붙잡혔다가 석방됐는데 직후 부인과 네 아이들을 데리고 시리아로 떠난 인사다. IS의 홍보 사진에 AK 소총을 들고 있는 모습으로 등장한 적도 있다.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는 이번 동영상을 두고 "수세에 몰린 조직이 적발한 상황에서 펴는 술책"이라고 비난했다.

런던=고정애 특파원 ockham@joongang.co.kr

관계기사 더 보기
▶ "불신자 살해하겠다" IS, '英스파이' 5명 처형 동영상 공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