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해대교 교량 케이블 화재원인 '낙뢰' 결론

기사 이미지
지난달 3일 발생한 서해안고속도로 서해대교 교량 케이블 화재원인은 낙뢰로 최종 결론이 내려졌다.

충남경찰청은 1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교량 케이블 화재 원인이 낙뢰라는 감정 결과를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사고 직후 케이블 전단 면에서 ‘아크흔’이라는 전기 화재 특유의 무늬가 나타나면서 낙뢰설에 무게가 실렸다. 하지만 사고 당시 서해대교 주변에서는 낙뢰가 감지되지 않았다는 기상청의 발표로 혼선이 빚어지기도 했다. 국과수는 천둥소리를 들었다는 서해대교 관리소 측의 증언과 낙뢰모습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 등을 근거로 감식을 진행 낙뢰가 원인이라고 결론내렸다.

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