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회] 제주, 신정연휴 관광객 15만명 북적

제주도관광협회는 1일 "신정 연휴 동안 15만3000여 명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날짜별로는 지난달 31일 4만2000명을 시작으로 1일 3만9000명, 2일 3만8000명, 3일 3만4000명이 제주 관광에 나선다. 지난해 첫 연휴때 제주를 찾은 12만8068명보다 19.5%가 늘어났다.

항공기 운항편수도 크게 증가했다. 연휴기간 제주를 기점으로 한 항공편은 총 844편이 취항해 지난해(727편)보다 16% 늘었다. 제주관광협회 관계자는 “국제선을 중심으로 항공권 예약률이 90%를 넘어서면서 관광업계가 연초 특수를 누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최충일 기자 choi.choongi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