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회] 동해역서 10대 청소년 고압선 감전

지난달 31일 오후 11시36분쯤 강원 동해시 송정동 동해역 선로에서 최모(18)군이 고압선에 감전돼 쓰러진 채 발견됐다. 전신 2도 화상을 입은 최군은 역무원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에 의해 서울의 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최군이 역에 몰래 들어간 뒤 화물열차 위로 올라 2만5000 볼트의 고압선에 감전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진호 기자 park.jin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