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나흘째 스모그 … WHO 기준치 18배

31일 중국 동북지방인 랴오닝성 잉커우에 PM 2.5(지름 2.5㎛ 이하의 초미세 먼지) 농도가 444㎍/㎥까지 치솟아 세계보건기구(WHO) 기준치의 17.8배를 기록하는 등 나흘째 심각한 수준의 스모그가 발생했다고 중국 환경당국이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